国际-朝鲜文报

中-印 긴장 완화 조짐…"화합하면 양측에 이롭지만 싸우면 모두 손해"

2020년6월 중국과 인도 국경 부대가 갈완 계곡에서 무력 충돌한 이후 인도 측은 중-인 경제무역 왕래를 제한하는 조치를 취했다. 중국산 휴대폰 앱(App) 사용 금지를 일례로 들 수 있다.

중국-EU 지리적 표시 협정 3월1일 발효…좋은 물건 더 많이 안심 구매

중국과 유럽연합(EU)의 지리적 표시 협정이 3월1일 발효됐다. 이에 따라 1차로 목록에 오른 양측의 각각 100개 지리적 표시 상품이 3월1일부터 보호를 받게 됐다.

남아프리카, 코로나19 방역 등급 강등

[요하네스버그 2월 28일발 신화통신(기자 형정)] 라마포사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이 2월 28일 본국의 매일 신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백신접종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는 데 비추어 이날 저녁부터 남아프리카가 현재 실시하는 제3급 ‘도시봉쇄’ 조치를 제1급으로 낮춘다고 선언했다.

韓 대통령, 언제든 일본과 대화할 준비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 정부는 언제든 일본 정부와 대화를 나눌 준비가 돼 있고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의 발전에 힘을 쏟아야 한다고 말했다.

세계보건기구“개도국 코로나19 백신획득 위해 도움 제공해야”

[제네바 2월 26일발 신화통신 (기자 류곡)] 세계보건기구는 26일, 각국 및 코로나19 백신 제조상이 개도국이 코로나19 백신을 획득할 수 있도록 더욱 많은 도움을 제공해 코로나19 세계적 대류행에 대응할 것을 호소했다.

"중국, 세계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다"…한국 학자가 본 '시진핑, 국정운영을 말하다' 제3권 키워드 '개혁개방'

‘습근평, 국정운영을 말하다’ 제3권은 2019년11월5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제2회 중국국제수입박람회(CIIE) 개막식에서 한 기조 연설을 수록하고 있다.

유엔 인권이사회 제46차 정기이사회 개최

2월22일,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무장관이 화상회의 형식으로 개최된 유엔 인권이사회 제46차 고위급 회의에 참석해 연설을 하고 있다.

中, 지난해 독일 전자제품 최대 수입국 유지

중국이 지난해 독일의 전기·전자제품을 가장 많이 수입한 국가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텍사스주, 중대 재난 사태 진입

미국의 여러 주를 강타한 극지 한파로하여 최소 70명이 숨진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주요 리재구인 텍사스주에서는, 비록 전력망이 정상으로 복구되였지만 주민들은 여전히 식용수가 부족하고 음식도 결핍한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유엔 사무총장 "코로나19 백신의 공평성은 국제사회가 직면한 최대의 도덕적 시련"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17일, 코로나19 백신의 공평성은 국제사회가 직면한 가장 커다란 도덕적 시련이라며 현재, 코로나19 백신 접종업무는 명백하게 불평등하고, 불공평하다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