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국철의 장편소설 《공화국의 후예들》 출간
작성자: lnsm007 날자: 2017-04-20 14:49:36 조회: 24

소설가 최국철의 장편소설 《공화국의 후예들》이 일전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남대천사람들”이라는 부제의 이 장편소설은 “남대천소년과 간이역”, “돌아라, 유리창밖으로 돌아라…”, “토성밖 사람들”, “륙도구의 그 하늘아래”, “왈수형”, “나그내 흐를 길은 한이 있어라”, “최후의 로병”, “해마다 봄바람은 불어오는데…”, “6월 2일-감치기간”, “멧마당”, “세월아 네월아 가지를 말어라” 등 11편의 서로 다른 독립적인 이야기들을 엮은 중편, 단편 소설들로 구성되였지만 소설속의 인물들이 인적으로 서로 련계되고 이야기들이 상호 맞물려있다. 《연변문학》 편집자는 이 소설에서 중국의 고전 장회체소설의 특징이 엿보인다고 련재 첫기에 밝힌바 있다.

이번 장편소설은 지난 2015년 《연변문학》 제7호에 첫번째 소설 “돌아라, 유리창밖으로 돌아라…”가 실렸고 2016년 《연변문학》 제1호부터 제9호까지에 기타 소설들이 련재로 실린바있다.

연변문학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