띠띠 순풍차 14개월 만 운영 회복...신용불량자 조사기제 도입
发布时间:2019-11-08 14:24  发布人:김 탁   关键词:  

14개월간 써비스를 중단한 띠띠순풍차는 6일, 이번달 20일 운영회복을 선포했는데 시운영기간 플랫폼은 신용불량자 조사기제를 도입해 진일보 사용자 진입허가를 향상시킬 것이라고 한다. 


띠띠 순풍차 당일 발부한 시운영방안에 근거하면 11월 20일부터 할빈, 태원, 석가장, 상주, 심양, 북경, 남통 7개 도시에서 순풍차써비스를 시운영하게 되는데 5:00에서 23:00사이에 써비스를 제공하며 그중 녀성승객 사용시간은 5:00—20:00, 써비스 제공범위는 시내 50km이내 중단거리승차이다.


지난해 8월 27일부터 띠띠는 전국범위에서 순풍차써비스를 중단했고 업무모식을 재평가했다. 띠띠출행 관련 책임자는 현재 발부한 순풍차 소범위 시운영방안은 순풍차측 공개적 의견청구의 일부분으로 례를 들면 녀성 야간출행을 제한하는 등이 포함되는바 앞으로 정식 운영방안은 사회 각측의 의견 피드백에 근거해 지속적으로 보완할 예정이라고 표시했다.


이 책임자는 사회의 관심을 받고 있는 순풍차 기사 신용심사 문제에 관해 플랫폼은 공안기관과 협력해 기사의 배경 심사를 진행할 것이고 동시에 신용불량자 조사시스템을 사용해 신용불량자는 순풍차 기사로 등록할 수 없게 할 것이라고 했다. 


이 책임자는 “시운영기간, 운전과 탑승 평등 원칙에 근거해 기존 평가 기준이던 ‘믿음치(信任值)’를 업그레이드한 ‘행위점수(行为分)’를 승객과 기사에게 공동 적용한다”며 “승객과 기사 량측이 받은 최신 평가, 신고 등 정보에 대해 종합평가를 진행하며 만약 플랫폼 합승 규정을 준수하지 않으면 행위점수가 감소되고 따라서 순풍차 써비스 사용이 영향을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신화통신


2 국가연초전매국, 전자담배 감독관리에 대한 전문포치 진행


5일, 국가연초전매국에서 료해한 데 의하면 각급 연초전매감독관리부문은 전자담배 감독관리에 대한 전문포치를 진행하고 여러가지 조치를 취해 온라인 홍보와 전자담배 판매행위에 대한 감독관리를 진행할 것이라고 한다.


국가연초전매국,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은 일전에 통고를 발표해 온라인 전자담배 판매 금지를 요구했다. 국가연초전매국 전매감독관리사 관련 책임자의 소개에 의하면 통고가 발부된 후 각지 연초전매감독관리부문은 신속히 행동을 개시했고 통고 요구에 따라 전자상거래플랫폼과 전자담배기업을 독촉했다. 또한 관련 집법부문과 련합해 중소학교 주변 청결정돈을 진행했고 미성년자 대상으로 전자담배를 판매한 매장을 엄격히 조사했다.


이 책임자의 소개에 의하면 중점지역 연초전매관리부문은 현재 관련 집법부문과 련합해 주요 전자상거래플랫폼과 예약상담을 진행했고 전자담배상가를 페쇄시켰으며 전자담배 상품 판매중단을 독촉했다고 한다. 담배전매감독관리부문은 동적 검측기제를 구축했고 인터넷검측을 강화하고 인터넷 전자담배 관련 상품 정보를 전면 검색했다. 국가연초전매국은 더욱 엄격한 감독관리 조치를 취해 전자담배 위법판매행위를 조사했다.  


신화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