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의약품 집중조달 조직과 사용시범 전국에 보급
发布时间:2019-10-09 10:55  发布人:김룡호   关键词:  
북경 10월 7일발 인민넷소식(기자 리홍매) 국가의료보장국 등 9개 부문은 일전 <국가 의약품 집중조달 조직과 사용시범 구역 범위 확대에 관한 실시의견>을 인쇄발부하여 전국적인 범위에서 국가 의약품 집중조달 조직과 사용시범 집중대량구매모식을 보급하고 전국에서 조건에 부합되는 의료기구에서 질좋고 가격이 싼 시범약품들을 제공하게 하여 대중들의 약사용부담을 더 한층 낮춘다고 분명히 했다.

그전에, 국가 의약품 집중조달 조직과 사용시범(이하 ‘4+7’시범)은 이미 11개 도시에서 보급되였고 올해 4월 1일부터 전부 착지, 실시되였다. 의견은 시범범위를 계속하여 “국가에서 조직하고 련맹에서 구매하고 플랫폼에서 조작하는” 전반사유를 견지하고 국가에서 통일 조직하고 시범도시와 선행시범에 든 성외의 25개 성(자치구)와 신강생산건설병퇀이 련맹을 형성하고 지역을 넘어선 련맹집중대량구매를 전개하도록 한다고 분명히 했다. 상해시의약집중입찰구매사무관리소가 련합구매 판공실의 일상사무를 짊어지고 동시에 구체적인 실시를 책임진다. 

국매약품은 여전히 ‘4+7’시범중에서 선정한 25개 통용명 약품이여야 하며 고품질 표준을 견지하고 일치성 평가를 통과(통과일치)한 방제약, 비률참조제제, 오리지널연구제조약들이 가격경쟁에 참여할 자격이 있다. 여러개중 선택하고 매개 약품에서 선택하는 기업은 일반적으로 3개를 초과하지 못하며 락찰가격이 ‘4+7’시범보다 낮은 것은가격은 구매협의 기한을 1~3년으로 설정한다.

의견은 다음과 같이 분명히 했다. 이번 련맹구매의 정책조치는 대량구매이며 량으로 가격을 바꾸는 것이다. 현지 의료보험 지정의약기구의 약품 사용량 년도 약품총사용량의 50~70%를 추산하여 구매총량으로 하며 대량구매를 진행하고 량으로 가격을 바꾼다. 동시에 입찰과 구매를 통합하고 사용을 보장하며 품질우선으로 공급을 보장하며 환금을 보장하여 교역원가를 낮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