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부, “국경절 기간 출국관광소비 리성적 추세”
发布时间:2019-10-09 09:38  发布人:김창영   关键词:  

 7일, 문화관광부에 따르면 올해 국경절 련휴 기간 전국 통상구의 일평균 출입경 려객수가 연인수로 198만명에 달하였고 7일간 출국한 총 려객수는 연 700만명을 돌파했다. 한편 출국관광시장이 번창해지면서 소비가 보다 리성적인 추세를 보여주고 있다. 

문화관광부는 몇년전 있었던 싹쓸이구매와는 달리 올해 국경절 련휴 기간 출국관광객들은 여유롭게 신심을 편하게 하는데 치중하였다고 밝혔다. 비데, 감기약, 전기밥솥 등 상품을 앞다투어 사서 작은 컨테이너로 국내에 들여오는 현상은 거의 볼 수 없었다. 

알아본데 의하면 올해 국경절 련휴 기간 중국인들이 선호하는 해외관광지도 날따라 분산되였으며 맹목적으로 따라하던 현상이 갈수록 줄어들었다. 일본, 타이,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오스트랄리아, 프랑스, 이딸리아, 로씨야 등 전통 목적지가 여전히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는 외에 체스코, 오스트리아, 웽그리아, 슬로벤스꼬, 뽈스까, 크로아찌아, 말따, 캄보디아 등 목적지의 관광제품 온라인주문이 동기 대비 두자리수 넘게 성장했다. 연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