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경절 신빈현관광업 호황
发布时间:2018-10-09 14:17  发布人:윤 청   关键词:   点击量:31

본사소식 국경절 황금련휴를 맞으며 101일부터 7일까지 신빈만족자치현의 관광산업은 지속적인 호왕을 이루었다.

정부유관부문들의 계획적인 관광자원 홍보와 신빈현의 우월한 지리인문 관광자원으로 인해  올해 신빈현의 국경절 관광산업은 관광객수나 관광수입으로 볼 때 력사상 최고 성과를 따내였다. 국경절기간 신빈현을 찾은 관광객수는 31만여명으로 집계됐다.

국경절기간 맑고 따뜻한 날씨를 만나 료녕성내 사람들은 물론 길림, 흑룡강, 내몽골, 북경, 하북 등 지의 많은 사람들이 세계유네스코유산인 청영릉을 비릇하여 허투알라성, 후석국가삼림공원, 룡강산 등 유람지와 만족특색이 짙은 농가원을 찾았는데 풍경구마다 문전성시를 이루었다.

국경절기간 허투알라성에서는 누루하치 등극대전을 재현하고 청영릉에서는 건률황제가 조상들을 찾아 제사를 내는 의식을 재현하였다. 신빈현의 아름다운 경치와 맑은 물, 청신한 공기는 관광객들에게 건강을 선물하고 유규한 만족력사와 풍속문화는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만족특색음식을 위주로한 농가원은 먹을거리를 제공해 관광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사진은 청영릉에서 건륭황제가 조상에게 제를 지내는 장면을 재현하고 있는 장면. 윤청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