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에 무너진 멕시코 피라미드밑에서 더 오랜 유적 발견돼
发布时间:2018-07-12 10:00  发布人:문운룡   关键词:   点击量:16

지난 해 9월 19일 지진으로 파괴된 멕시코 중부의 고대 피라미드 아래에서 이 피라미드에 덮여있던 더 오래된 유적의 건축물이 발견되었다고 고고학자들이 말하고 있다.

멕시코의 국립 고고학 역사연구소는 11일(현지시간) 이 피라미드의 보수 공사를 하던 전문가들이 이 피라미드 안에 묻혀 있던 1150~1200년에 건립된 더 작은 신전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스페인 정복시대 이전의 건축 양식은 피라미드식 사원 위에 새 것을 덮어 증축하는 방식이 많이 사용되었다.

멕시코 시티의 바로 남쪽에 있는 쿠에르나바타 시에 있는 아즈텍 시대의 테오판솔코(Teopanzolco ) 피라미드는 1200년에서 스페인 정복이 이뤄진 1521년 사이에 건축된 것으로 지난 해 지진에 의해 일부가 기울거나 내려 앉았고 보수 과정에서 묻힌 사원이 드러났다.

지난 해 지진으로 멕시코에서는 식민지시대 성당을 비롯한 수많은 역사적 유물과 유적들이 파괴되었지만, 이곳 피라미드의 파괴는 오히려 더 오랜 유적을 고고학자들에게 선사해 역사 연구에 큰 도움을 주게 되었다.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