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싼 음식 먹고 도망쳐" 美 '데이트 먹튀남' 신상 공개
发布时间:2018-05-16 10:56  发布人:문운룡   关键词:   点击量:10

“비싼 음식 먹고 도망쳐” 美 ‘데이트 먹튀남’ 신상 공개

최근 미국에서 온라인으로 알게 된 여성들을 대상으로 이른바 ‘먹튀’ 행각을 벌여온 한 남성의 신원이 KCAL 9 등 현지언론을 통해 공개됐다.

폴 곤살레스(45)라는 이름으로 밝혀진 이 남성은 캘리포니아주(州) 패서디나에서 살며 무전취식 혐의로 현재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그는 지난 3여 년 동안 만남 주선 앱을 통해 알게 된 여성들과 처음 만났을 때 일부러 고급 식당으로 불러낸 뒤 어느 정도 배를 채우고 나서 전화를 한다는 핑계를 대고 도망치는 파렴치한 행동을 벌여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이런 행위를 하기 전까지 온라인상에서 상대 여성에게 각종 감언이설로 호감을 샀다.

실제로 그에게 피해를 본 여성들은 만나기 전까지 매너가 좋고 어떤 말을 해야 하는지 잘 알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피해 여성들은 이 남성이 가명을 썼기 때문에 먹튀 사건을 당한 뒤 연락조차 되지 않아 그저 울분을 삭일 수밖에 없었다.

미셸이라는 이름만 밝힌 한 여성은 현지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그 남자와는 신분을 감추고 만났다. 맛있는 저녁과 커피를 마신 그곳에서 남성은 아픈 이모를 걱정스럽게 말하기 시작했다”면서 “그러던 중 ‘휴대전화 배터리가 부족하다. 차에서 충전기를 가져오겠다’고 말한 뒤 나가서 돌아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130달러짜리 밥값은 내가 내야 했다”고 덧붙였다.

고급 레스토랑부터 멕시코 레스토랑까지 매번 데이트 장소는 곤살레스가 원하는 곳이었다. 그는 안심 스테이크와 와인 등 값비싼 요리를 시키고 나서 어느 정도 배를 채운 뒤 “중요한 전화라서 잠시 실례하겠다”고 말하고 자리에서 일어나 그대로 잠적했다.

그런 그에게 당한 여성들도 창피함 때문에 그의 밥값까지 계산하고 서둘러 자리를 떠났다는 것이다.

현재까지 드러난 피해 여성은 5명이다. 현지 변호사는 “피해액 규모를 밝히면 곤살레스에게 청구할 수 있다”며 신고를 촉구하고 있다. 또 이 변호사는 “범죄 사실이 입증되면 그에게 6개월 징역이나 1000달러 벌금형까지 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