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양 소가툰에 윤동주문화원 섰다
发布时间:2018-04-16 10:34  发布人:최수향   关键词:  

본사소식 4월 14일, 동주학당과 한중문화융합연구소는 심양 소가툰에서 민족시인 윤동주의 생애와 문학을 알리는 윤동주문화원 설립식을 가졌다.


이날 동주학당과 한중문화융합연구소의 박신헌 리사장은 축사에서 “윤동주문화원은 한민족문화발전과 한중문화교류 그리고 세대를 이어서 한민족의 정체성과 문화력량을 계승하는 메카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서 박신헌 리사장은 동국광고디자인기획사업실 김동국 대표에게  윤동주문화원 초대원장 임명장을 수여했다.


김동국 초대원장은 취임사에서 “우리 민족의 우수한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표했다.

윤동주문화원은 현재 심양시 소가툰구 련맹촌에 자리잡고 있다. 면적이 1,200평방메터로 300석 규모의 동주홀과 60석 규모의 갤러리, ‘윤동주 테마려행’홍보관, ‘시인의 언덕’포토존, 동주영화방 등으로 구성되여 있다. 앞으로 윤동주문화원은 윤동주 시인을 잘 모르는 조선족청소년들을 상대로 각종 추모 및 기념행사 등을 기획하여 ‘민족시인 윤동주’를 널리 알리고 소중한 우리 말로 우리의 정신과 문화를 노래했던 윤동주 시인의 뜻을  ‘우리 말과 한민족문화공부하기’행사 등 교육프로그람을 통해 실행하게 된다.

이날 윤동주문화원에서는 며칠전 윤동주 시인의 삶과 문학을 전하기 위해 개강된 제1기 실버예술대학의 동주영화감상문쓰기시합에서 등수에 걸린 신입생들에게 상품을 수여했다.

심양시조선족대학생련합회 유세려와 정연우씨는  윤동주의 시 ’별 헤는 밤’를 읊었고 연변ET 회사의 강성학씨는 멋진 가무 ’당신의 밤’를 선보였으며 김춘미씨는 스포츠댄스를, 김강씨는 색소폰연주공연을 진행하였다.   

이날 주심양한국총령사관 , 한중교류문화원, 심양한국인(상)회, 한국관광공사 심양지사, 심양시조선족로인협회, 심양시조선족로교사협회, 치치하얼조선족문화원 등 기관과 민간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최수향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