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밀어낸 호날두…력대 챔스리그 한 시즌 최다골 1∼3위 독식
发布时间:2018-04-13 14:52  发布人:김 탁   关键词:   点击量:14

레알 마드리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12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17-2018시즌 유럽축구련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유벤투스와 경기에서 페널티킥으로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레알 마드리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포르투갈)와 FC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31·아르헨티나)는 오랜 기간 세계 축구계를 양분하며 라이벌 구도를 이어왔다. 


그러나 유럽축구련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만큼은 호날두가 몇 발자국 앞서가는 분위기다. 


호날두는 12일 유벤투스(이탈리아)와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15호 골을 작렬하며 챔스리그'한 시즌 최다 골 순위'에서 메시의 이름을 한 계단 더 끌어내렸다. 


호날두는 력대 챔피언스리그에서 한 시즌 최다 골 1, 2위 기록도 갖고 있다. 


2013-2014시즌 17골이 력대 최다 골 기록으로 남아있고, 2015-2016시즌 16골이 2위에 올라있다. 


메시의 이름은 3위(2011-2012시즌 14골)에 올려져 있었다. 그러나 이마저도 호날두가 지워버렸다. 


호날두는 이날 유벤투스전에서 올 시즌 15번째 골을 터뜨리며 단독 3위 자리까지 꿰찼다. 


메시의 이름은 4위 자리까지 떨어졌다. 


이제 호날두의 경쟁자는 메시가 아니라 자기 자신이다. 


호날두는 준결승 1, 2차전과 결승전 등 총 3경기를 남겨두고 있는데, 2골 이상을 넣을 경우 자신이 가진 챔피언스리그 한 시즌 최다 골 타이기록을 세우게 되고 3골을 넣으면 새 역사를 쓰게 된다. 


달성 가능성은 충분하다. 호날두는 올 시즌 10경기에서 15골을 넣어 한 경기 평균 1.5골을 넣고 있다. 


산술적으론 4골 이상을 더 넣을 수 있다.


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