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대변인 "금한령 존재하지 않아..중한 교류 정상궤도로 복귀 원해"
发布时间:2017-11-14 10:01  发布人:문운룡   关键词:   点击量:11

 외교부의 겅솽(耿爽) 대변인은 13일 금한령(禁韓令·한류 금지령)은 존재하지 않으며, 중국과 한국 간 교류가 정상궤도로 복귀하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겅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중한 양국의 주한미군 고고도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갈등 '봉인'후 금한령과 관련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우선 "문화 방면에 제한 지시를 들어본 적이 없어 풀린다는 건 존재하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그는 그러면서 "중한 관계와 관련해 양국 지도자는 베트남에서 회담했다. 양측은 조속히 장애물을 극복하고 중한 관계가 건강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추진하기로 했다"면서 "이 정신에 따라 중국은 한국과 함께 노력해 각 분야의 교류와 협력이 정상적인 궤도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