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 진드기병' 애완견 통해서도 전파"..日서 첫 감염 확인
发布时间:2017-10-11 09:44  发布人:문운룡   关键词:   点击量:18

야생 진드기에 물려 걸리는 '중증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이 개를 매개로 전파된 사례가 일본에서 처음으로 확인됐다.

11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은 개와 접촉한 도쿠시마(德島)현 40대 남성 A씨에게서 SFTS 증상이 나타났다고 전날 발표했다.

개가 사람에게 SFTS를 감염시킨 사례가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본에서는 지난 7월 고양이를 매개로 SFTS가 사람에게 전파된 사례가 나온 바 있다.

SFTS는 작은소피참진드기에 의해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질병으로, 감염 후 1~2주 정도의 잠복기를 거쳐 식욕부진, 고열, 구토·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이 발생한다.

일본의 경우 지금까지 303명의 환자가 보고돼 이 중 20% 가량이 숨졌다. 한국에서도 이 병으로 인한 사망자가 매년 20명 안팎 발생하는데, 올해는 환자수가 지난달 중순 기준으로 벌써 30명을 넘어섰다.

후생노동성은 상태가 좋지 않아 보이는 애완견과 과도한 접촉을 하는 것을 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외신